Home 게시판 자유게시판

자유게시판

게시글 검색
태양의 찬가
박요한 조회수:1338 121.183.95.40
2016-06-07 09:17:48

 

 

http://blog.naver.com/johanes11/220590880291

 

“지극히 높으시고 전능하시고 자비하신 주여!

친미와 영광과 칭송과 온갖 좋은 것이 당신의 것이옵고,

 

호올로 당신께만 드려져야 마땅하오니 지존이시여!

사람은 누구도 당신 이름을 부르기조차 부당하여이다.

 

내 주여! 당신의 모든 피조물 그 중에도,

언니 햇님에게서 찬미를 받으사이다.

그로 해 낮이 되고 그로써 당신이 우리를 비추시는.

 

그 아름다운 몸 장엄한 광채에 번쩍거리며,

당신의 보람을 지니나이다. 지존이시여!

 

누나 달이며 별들의 찬미를 내 주여 받으소서.

빛 맑고 절묘하고 어여쁜 저들을 하늘에 마련하셨음이니이다.

 

언니 바람과 공기와 구름과 개인 날씨, 그리고

사시사철의 찬미를 내 주여 받으소서.

당신이 만드신 모든 것을 저들로써 기르심이니이다.

 

쓰임 많고 겸손하고 값지고도 조촐한 누나

물에게서 내 주여 찬미를 받으시옵소서.

 

아리고 재롱되고 힘세고 용감한 언니 불의 찬미함을 내 주여 받으옵소서.

그로써 당신은 밤을 밝혀 주시나이다.

 

내 주여, 누나요 우리 어미인 땅의 찬미 받으소서

그는 우리를 싣고 다스리며 울긋불긋 꽃들과

풀들과 모든 가지 과일을 낳아 줍니다.

 

당신 사랑 까닭에 남을 용서해 주며,

약함과 괴로움을 견디어 내는 그들에게서 내 주여 찬양 받으사이다.

 

평화로이 참는 자들이 복되오리니,

지존이시여! 당신께 면류관을 받으리로소이다.

 

내 주여! 목숨 있는 어느 사람도 벗어나지 못하는 육체의 우리 죽음,

그 누나의 찬미 받으소서

 

죽을 죄 짓고 죽는 저들에게 앙화인지고,

복되다. 당신의 짝 없이 거룩한 뜻 좇아 죽는 자들이여!

두 번째 죽음이 저들을 해치지 못하리로소이다.

 

내 주를 기려 높이 찬양하고 그에게 감사드릴지어다.

한껏 겸손을 다하여 그를 섬길지어다.“

(최 민순 신부 역)

 

댓글[0]

열기 닫기

top